정보화마을 서귀포 구억마을

  • HOME
  • 마이인빌
  • 메일
  • 고객센터
  • 서브이미지

    소개

    2010년부터 영어로 수업이 진행되는 영어전용 초,중,고교가 제주에 들어선다.

    국무조정실은 싸고 질 높은 영어교육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제주 서귀포시 대정읍 일대 426만㎡에 7800억원을 들여 '제주영어교육도시'를 조성하기로 했다.

    국무조정실이 국무회의에 보고한 '제주영어교육도시 조성 기본방안'에 따르면 영어교육도시엔 초등학교와 중학교, 고등학교 과정의 영어전용학교 12개교와 기숙사, 교육연구와 교사연수 등을 수행하는 영어교육센터 및 주거, 상업, 문화시설 등 정주형 복합시설이 들어선다.

    영어전용학교에선 국어와 국사를 제외하고 전 과목이 영어로 진행되며 정규 학교 교과과정에 연계돼있어 학력이 인정된다.

    학생수는 초등학교 7개교 4950명, 중학교 4개교 3150명, 국제고 1개교 900명 등이다. 교육비용은 등록금과 기숙사비를 포함 연간 1000만원 안팎으로 예상하고 있다.

    정부는 다음달부터 개발계획 및 실시계획을 수립하고 내년 하반기 공사에 들어가 2013년 2월 모든 시설을 완공한다. 이에 앞서 2010년 3월 공립초등학교 1개교와 공립중학교 1개교를 시범 운영한다.

    윤대희 국무조정실장은 "영어전용학교는 1년 단위로 교육을 실시하며 정규학력이 인정돼 기존 영어마을의 한계를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면서 "연간 9000명이 해외유학 및 연수로 사용하는 3 2500만 ~ 5억 4000만달러의 외화를 절감할 수 있을 것" 이라고 말했다.

    설립예정 학교 : 초등학교 7개 (4950명), 중학교 4개 (3150명), 국제고 1개교 (900명)
    - 연간 학비 : 1000만 ~ 1100만원 (등록금 + 기숙사비)
    - 교육기간 : 초, 중학교 1년, 고등학교 3년
    - 수업방식 : 국어, 국사를 제외하고 모든 수업 영어로 진행
    - 개교일정 : 2010년 초등 1, 중학교 1 시범운영, 2013년 나머지 10개교 개교